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투데이

신화월드 프리미엄 전문매장 개설 반발

람정제주개발이 제주신화월드 내에 대규모 프리미엄 전문매장 개설을 추진하는 것에 대해 지역상권이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제주도상인연합회와 제주지역중소기업협동조합협의회 등은 공동성명을 내고 신화월드에 설치 예정인 프리미엄 브랜드 매장 60여 개는 사실상 쇼핑아울렛으로 전락해 지역상권을 위협할 것이라며, 제주도와 서귀포시는 점포 개설 등록을 취소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신화월드 내 프리미엄 전문점은 제주관광공사 시내면세점이 철수한 신화월드 지하1,2층에 8천800여 제곱미터 규모로 조성될 예정입니다.
김연선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