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그인 로그인
뉴스데스크

전공노 "도의회 사무처 갑질 공무원 징계하라"

제주도의회 간부 공무원의 불공정 인사와 갑질 의혹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제주지역본부는 오늘 성명을 내고, 도의회 사무처 일부 간부 공무원이 친분으로 근무 평가를 하고, 갑질을 일삼고 있다며 해당 공무원을 즉시 징계하라고 요구했습니다.

한편, 재임용에 탈락한 해당 부서 공무원은 조만간 부당 인사와 갑질 등으로 소송을 제기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김찬년

최신 뉴스